1008 - RCBW

From my another work in Game art class (link - game art blog), I thought about a border between virtual and real, computer and human. In my opinion, a future society will be constructed by this border through recontextual vision and color, because there are various color systems such as RGB, HSB, and CMYK.

I made a video below for demonstrating the thing among these color systems.

게임아트 수업 (link - game art blog)을 진행하면서 가상과 현실, 컴퓨터와 인간의 경계에 대해서 생각했었다. 나는 이 경계가 재구성된 시각과 색상의 표현 방식을 통해서 새로운 가능성이 나타날 것이라고 생각했는데, 인간이 인지할 수 있는 색상을 표현하기 위해 컴퓨터가 RGB, HSB, CMYK처럼 다양한 색상 표현 방식을 사용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 두 가지 방식 사이에 어떤 색상 표현 방식이 존재하고, 어떤 식으로 표현될 지 생각하면서 다음의 영상을 만들었다.

RCBW - anaglyph mov about vvvv depth and hierarchy - 20131007

screen capture in maya - 20131007

As I mentioned before, there is an invisible depth which human can't see in a flat screen, but cyan and red colors from an anaglyph method make that human can feel this depth.

Next time, I want to make 2 types of works. One is a virtual graphic which can be felt real such as anaglyph graphics, and the other is a real object which can be felt virtual. This can demonstrate the relationship (human wants to be computer, computer wants to be human) between human and computer of the present.

이전에 언급했듯이, 평면의 컴퓨터 스크린에는 인간의 눈에는 보이지 않는 깊이가 존재한다고 생각한다. 그리고 애너글리프 방식에 쓰이는 적청 색상은 인간이 인지할 수 없었던 깊이감을 보고 느낄 수 있도록 한다.

이후에 이러한 가상의 형태는 현실감을, 그리고 현실에 존재하는 형태는 마치 가상의 물체처럼 느껴질 수 있도록 발전하려고 한다. 이것은 인간은 컴퓨터를 닮아가는 반면, 컴퓨터는 점차 인간처럼 발전해가는 현대 사회의 모습을 나타낼 수 있을 것이다.

-----------------------------------------------------------------------------------------------------------

Also I did some experiments how to use cyan and red colors in different ways.




screen captures in maya - 20131008


No comments:

Post a Comment

2013
main / network / new post / posts / pages / template / customize / layout
hleegraphic@gmail.com
THESIS BLOG >


Human and Computer ;
The Visible and The Invisible

-
Hayoun Lee

-
Supervisor
Prof. David Hall





논문 블로그 >


인간과 컴퓨터 ;
보이는 것과 보이지 않는 것

-
이하연

-
지도교수
데이빗 홀 교수님


100
536
180